티스토리 뷰

2010년 2월 25일 오전...

2002년 솔트레이크에서 김동성 선수가 아폴로 안톤 오노의 리얼 스펙타클한 헐리웃 액션으로 금메달을 빼앗긴 악몽을 다시 떠올리게 했다.

재연의 주인공은 제임슨 휴이시 쇼트트랙 심판.

대한민국을 싫어하나 보다.


- 2002년 당시 동계올림픽 김동성 실격 처리

- 2006년 세계 쇼트트랙 선수권대회 안현수 실격 처리

- 2007년 세계 쇼트트랙 선수권대회 송경택 실격 처리

- 2010년 벤쿠버 동계올림픽 남자 1000m 성시백 실격 처리

- 2010년 벤쿠버 동계올림픽 여자 1500m 박승희 캐서린로이터(미국)에 반칙당해도 실격처리안함

- 2010년 벤쿠버 동계올림픽 여자 계주 실격 처리


:: 제임스 휴이시의 화려한 전적

1.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..김동성 1위로 골인에도불구하고 헐리웃액션으로 실격처리 - 미국금

2.2004년 ISU 3차월드컵에서 한국남자 단체 1위로 골인에도 불구하고 상대밀치기로 실격처리 - 미국금

3.2007년 이태리 밀라노 월드컵 1500M에서 송격택이 1위로 골인에도 불구하고 손이 오노얼굴에 닿았다고 실격처리 - 미국금

4. 2008년 ISU2차 월드컵에서 여자 1000M 에서 진선유가 1위로 골인에도 불구하고 선수몸이 닿았다고 실격처리 - 중국금

5.2006년 토리노 여자 1000M에서 최은경이 아주 많은 격차로 들어왓음에도 불구하고 양양a의 진로를 방했했다면서 실격처리

-지금 현 ioc 위원인 양양a가 은퇴경기로 동메달 획득!!

6. 2010 밴쿠버 올림픽 남자 1000M 파이널 B에서 성시백이 시비를 안 걸었음에도 불구하고 실격처리줌!!

7. 2010년 벤쿠버 올림픽 여자 3000M단체결승 실격처리!!


심판은 이 선수 얼굴에서 흐르는 피가 김민정 선수가 쳐서 흐르는 것으로 해서 판정.
이 피는 왕멍이 기쁨에 팀킬을 했다는 것. 피 흘린 선수는 쑨린린이 아닌 장후이 선수


멀 어쨋길래 실격인가???


제임슨 휴이시가 우리 대한민국 딸들을 울리는군요.
참으로 가슴이 아픕니다.
혹독한 훈련으로 준비했는데, 감동의 눈물에서 피보다 더 아픈 눈물을 흘리게 만든 휴이시



그래도 최선을 다한 우리국가대표 쇼트트랙 선수 여러분!
여러분이 진정한 금메달 리스트입니다.
화이팅!!!
전 세계 사람이 다보고 있습니다. 제임슨 휴이시의 부정심판을...

댓글
댓글쓰기 폼